우리와 함께 신앙생활을 하시던 

고 조남아 권사님 (안진은 권사님 모친)께서 2/6 아침 6시경에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.  

장례일정과 유가족들을 위해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.